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고장환, 그럴 애가 아닌데”…조인성 ‘라디오스타’서 밝힌 VIP카드 사건의 전말

기사승인 2018.09.13  08:27:13

공유
ad38
ad48

조인성이 이른바 ‘고장환 사건’에 대해 언급했다.

1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영화 ‘안시성’의 주역 조인성, 배성우, 남주혁, 박병은이 출연해 ‘갑옷을 벗고’ 특집으로 꾸며졌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지난 1월 출연했던 개그맨 고장환은 자신이 조인성과 친분이 있었음을 밝혀 화제가 된 바 있다. 그는 상위 5~10%에게만 만들어주는 신용카드가 있다며 지인이 소개를 부탁하는 말에 조인성의 번호를 넘겨줬다고 밝혔다.

고장환은 당시 순수한 마음을 주장했지만 자신의 인적사항이 동의없이 전달된 데 조인성이 다소 불쾌감을 느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조인성의 출연에 김구라는 “고장환이 너무 미안해하더라”고 다시 한번 카드 사건을 언급했다. 조인성은 “(눈탱이) 이것까진 아니라고 할 수 있지만 마음탱이가 아프더라. 아직 통화는 못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카드사 직원이 누가 번호를 줬는지 말하지 않아서 더 화가 났던 거 같다”라며 “계속 물었더니 고장환 이름이 나왔다”고 설명했다. 조인성은 “장환이가 그럴 애가 아닌데 싶었다”면서도 “장환이한테 전화를 하니까 자신이 줬다고 인정 하더라.‘너 왜 그랬니? 너랑 나랑 그런 사이였니?’라고 했다”며 이후 풀리지 않은 사이에 대해 설명했다.

그러면서도 이미 지난 사건이라는 말에 MC들이 “마음이 그래도 다 풀린 게 아닌 거 같다”라고 걱정을 드러냈다. 한편 고장환과 조인성은 군인 시절 인연을 맺은 것으로 밝혀졌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