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아는 와이프' 한지민, 예고편서 교통사고 위기…재회했으나 "각자 인생을 살아요"

기사승인 2018.09.12  22:55:55

공유
ad38
ad48

'아는 와이프' 한지민과 지성이 위태로운 모습을 보였다.

 

 

12일 방송된 tvN '아는 와이프'에서는 다시 바뀐 미래를 사는 서우진(한지민 분)과 차주혁(지성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2006년으로 가 다시 미래를 바꿨다. 돌아온 2018년, 서우진은 어머니가 치매에 걸리지 않았고 차주혁은 휴직 상태였다. 차주혁은 왜 결혼을 안 하느냐는 친구들의 질문에 "누구를 불행하고 싶지 않아서"라며 "난 혼자 살 것"이라고 말했다.

이후 KCU 은행 본사에서 두 사람은 다시 만났고 서우진은 차주혁에게 "저 아직 포기 안 했다, 차주혁 대리님. 그러니까 기다리라. I will be back"이라고 말했다.

서우진은 차주혁과 같은 곳에서 근무하기 위해 노력했고 결국 차주혁의 직장으로 발령받는 데 성공했다.

이어 공개된 예고편에서 서우진은 "맞다. 나 차주혁 대리님한테 관심 있다"며 적극적으로 애정을 어필했다. 그러나 곧 차주혁이 회식 자리에서 상사에게 "그만 좀 하시라"며 만류하는 모습이 비춰졌고 여기에는 서우진이 개입돼 있는 것으로 비춰졌다.

이후 서우진은 차주혁에게 "각자 인생을 살자"고 말했다.

차주혁은 운전하던 중 서우진이 교통사고의 위기에 처한 것을 알고 그에게로 향하며 "우진아"라고 간절하게 서우진의 이름을 불렀다.

 

사진=tvN '아는 와이프' 방송 영상 캡처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