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음주운전’ 이아름, 금고 이상 형 선고 시 체육연금 자격상실

기사승인 2018.09.07  12:27:20

공유
ad38
ad48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이아름이 체육연금을 잃을 수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6일 경기 수원남부경찰서가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고양시청 소속 태권도 선수 이아름을 형사 입건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이아름은 지난달 28일 오후 1시 35분경 수원시청 인근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단속 중이던 경찰에 적발됐다.

당시 이아름은 면허취소 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151%의 만취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최근 끝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겨루기에서 은메달을 획득하며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만큼 비난 여론도 적지 않은 상태다.

이런 가운데 MK스포츠가 기력향상연구연금을 담당하는 국민체육진흥공단 홍보실과의 통화 인터뷰를 공개했다.

MK스포츠에 따르면 홍보실 측은 “우수한 국제대회 성적으로 흔히 ‘체육연금’이라 부르는 제도의 수혜자가 됐다고 해도 체육인 복지사업 운영 규정에 따라 ‘금고 이상의 형을 선고받고 확정’되면 자격을 잃는다”라며 이아름이 체육연금을 잃을 수도 있음을 언급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도 “아시안게임 메달리스트 이아름 선수의 음주운전 관련 메달, 연금 박탈해주세요”라는 글이 게재되며 힘을 실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