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아는 와이프’ 빅스 엔, 사고뭉치→직진 고백남 ‘달콤환’ 등극

기사승인 2018.08.31  10:14:44

공유
ad38
ad48

빅스 엔이 사고뭉치 요즘 남자에서 허당미 가득한 고백남 변신까지 이어가며 극 흐름에 활력을 더하고 있다.

 

사진=tvN '아는 와이프' 방송 캡처

엔은 30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에서 평소 짝사랑했던 은행원 주향숙(김소라 분)에게 여러 번 자신의 마음을 내비쳤으나 이를 몰라주자 박력 넘치는 돌직구 사랑 고백을 날리며 ‘직진 고백남’에 등극했다.

고스펙 고학력의 개인주의 은행원 김환 역으로 활약 중인 엔은 이날 방송에서 짝사랑하는 여자 앞에서 허당기 가득한 매력을 지우고 터프한 사랑고백을 날렸다. 주향숙이 유독 자신에게만 툴툴거리는 이유가 무엇인지 자꾸 궁금해 하자 답답한 마음을 못 감추며 “좋아서 심통났어요” “저 지금 장난 아닌데요”라고 사랑 표현을 거침없이 쏟아냈다.

여기에서 그치지 않고 잡은 손을 내려놓더니 기습 키스까지 시도했지만 주향숙은 이를 거부했고, 환은 민망한 듯 다시 애교 넘치는 귀여운 표정을 지으며 “드라마에서는 잘 되던데”라고 쿨하게 대꾸한 다음 뒤돌아서서 안타까워했다.

엔은 은행에서 하고 싶은 말 다 하고, 실수를 일삼지만 미안한 기색 하나 없는 막내직원 김환에서 사랑 앞에선 과감해지는 남자 김환으로 유연한 변신을 오가며 미워할 수 없는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달콤환’에 등극했다. 특히 트레이드마크인 ‘뽀글머리’ 스타일이 귀여운 매력을 더해주며 회를 거듭할수록 캐릭터 존재감을 높이고 있다.

‘아는 와이프’는 한 번의 선택으로 달라진 현재를 살게 된 한 남자(지성)의 운명적인 러브 스토리를 그린 로맨스 판타지 드라마로 시청률 상승곡선을 긋고 있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