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아시안게임] 한국, 말레이시아 꺾고 16강 확정 짓나...황의조-황희찬 투톱

기사승인 2018.08.17  20:46:01

공유
ad38
ad48

대한민국 U-23 대표팀이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16강 진출을 확정지을 수 있을까.

  

사진=연합뉴스


한국은 오늘(17일) 오후 9시(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반둥 시잘락하루팟 스타디움에서 말레이시아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E조 2차전을 가진다.

한국과 말레이시아의 경기에 앞서 E조 바레인과 키르기스스탄의 경기가 2-2 무승부가 되면서 두 팀은 나란히 1패 뒤 1무를 기록하며 3, 4위에 머물렀다.

현재 E조는 승점 3점인 한국(골득실 +6)이 1위, 말레이시아(골득실 +2)가 2위에 올라있다. 따라서 한국이 말레이시아를 잡으면 일찌감치 16강 티켓을 손에 넣을 수 있다.

바레인전 대승을 거둔 김학범 감독은 말레이시아전에 로테이션을 가동, 다수의 변화를 줬다. 포메이션은 3-5-2를 유지한 채로 황의조와 황희찬이 공격을 책임지고, 이진현(포항) 김정민(리퍼링) 김건웅(울산)이 뒷선을 책임진다. 이어 좌우 윙백은 김진야(인천)와 이시영(성남)이 맡는다.

스리백은 김민재(전북)를 필두로 황현수(서울), 조유민(수원FC)이 바레인전에 이어 또 한 번 무실점에 도전한다. 골키퍼 장갑은 송범근(전북)이 낀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