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안효섭, 신혜선에 쿨한 척 실패…남몰래 눈물

기사승인 2018.08.14  22:51:54

공유
ad38
ad48

안효섭의 눈물이 그려졌다.

1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연출 조수원/극본 조성희)에는 몰래 눈물짓는 유찬(안효섭 분)의 배려심 많은 마음이 그려졌다.

(사진=SBS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유찬은 공우진(양세종 분)에게 도무지 안되겠다며 제발 우서리(신혜선 분)와 함께가면 안되겠냐고 애걸복걸했다. 그러나 공우진은 이미 우서리가 혼자 설 준비가 되어 있다며 놓아주는 게 맞다고 다독였다.

이날 밤, 유찬은 방에 틀어박힌 채 홀로 눈물을 보였다. 우서리는 이런 상황을 모른 채 방문 앞을 찾아와 모든 걸 잃어버린 자신의 첫 ‘아는사람’이 되어준 유찬에게 인사를 전했다. 우서리가 “고마워요 나랑 아는 사람해줘서”라고 말하자 유찬은 “안 볼 사람처럼 말한다”라고 꽉 잠긴 목소리로 말했다.

하지만 이런 상황을 모르는 우서리는 “아 그랬나? 그럼 내일 아침에 봐요”라며 해맑게 뒤돌아섰다. 이튿날 아침 유찬은 친구들과 평소처럼 해맑게 등장하려는 듯 싶었다. 그러나 이내 되돌아와 “도저히 쿨한 척 못하겠다”라며 우서리 품에 한가득 약을 상비약을 챙겨줬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