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골목식당’ 다코야키집 사장, 생초보 조보아에게 패배…백종원 “대망신”

기사승인 2018.08.11  08:45:47

공유
ad38
ad48

‘골목식당’의 다코야키집 사장이 겨우 일주일 동안 연습한 조보아에게 ‘충격패’를 당했다.

10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인천 신포시장 청년몰 편에서는 비주얼에 신경쓰며 주방 상태는 엉망이었던 다코야키집 사장이 다시 등장했다. 그는 일주일 동안 다코야키 요리를 연습한 조보아와 나란히 맛 대결을 시작했다. 

이 과정에서 은근한 신경전이 있었는데, 다코야키집 사장은 조보아에게 “보아 씨가 치즈맛 할까요?”라고 물어봐 황당함을 안겼다. 백종원과 김성주는 “초보자에게 변형된 요리를 하라니…”라며 어이없어 했고, 조보아는 “오리지널밖에 할 줄 모른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인 남편과 결혼한 일본인 아내가 손님으로 찾아왔고, 사장은 긴장한 표정으로 대결에 임했지만 맛 대결에서 패하는 굴욕을 맛봤다. 

백종원은 이후 가게로 찾아와 “우리끼리 얘기지만 이건 대망신이다”라며 “일주일 안에 솔루션을 달성해야 한다. 그러지 않으면 기회는 없다”고 쓴소리를 전했다. 


 

에디터 이예은 yeeune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