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이나리’ 김재욱·박세미, 악마의 편집 주장 “촬영 그만뒀다고 이러는지…”

기사승인 2018.08.09  09:38:34

공유
ad38
ad48

김재욱 박세미 부부가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제작진이 악마의 편집을 했다고 주장했다.

지난 8일 MBC 예능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 후 개그맨 김재욱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작진측의 악마의 편집을 주장했다.
 

(사진=김재욱 인스타그램)


김재욱은 “우리 집만 악랄한 집안을 만드는구나”라며 “다정한 집안 섭외 감사합니다! 촬영을 그만두었기에 이러시는지”라고 서운함을 드러냈다.

이어 “좀만 유하게 만들어줘도 제가 묵묵부답 고구마 남편이 되지 않았을텐데 본격적으로 해명해 나가야겠네요. 같은 방송을 하는 제작진과 출연진이 사이가 어색해지는 방송은 처음이네요. 저희 가족이 너무 착했네요”라고 적었다.

또 방송에서 논란이 된 부분들에 대해 하나하나 해명하며 “저를 아는 분들은 잘 아실 겁니다. 비혼장려 프로그램 암 유발프로그램 참 많이 들었네요. 우리 집 때문이라고”라며 “방송 보면서 스트레스 받으신 분들 죄송합니다”라고 밝혔다.
 

(사진=박세미 인스타그램)


아내 박세미 역시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특성상 시어머니가 집에 오지 않으면 촬영이 어렵다며 “촬영 시기가 만삭에, 출산에 모두의 공감대 내용으로 촬영하다 보니 제일 자극적이여진 우리 가족”이라고 답답한 마음을 드러냈다.

아울러 방송에 비친 모습과 달리 시어머니가 자신을 많이 생각해 주시는 분이라고 강조하며 “아들 도와주려고 시간 쪼개서 촬영해 주셨는데 우리 어머님 아버님께 너무너무 죄송하다”라고 전했다.

또한 평소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육아에 적극적이고, 자신을 배려해주는 남편이 악마의 편집으로 인해 이미지가 퇴색됐다고 주장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