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제14호 태풍 ‘야기’, 한반도 북상할까…“변동 가능성 크다”

기사승인 2018.08.09  07:50:59

공유
ad38
ad48

일본 오키나와 부근에서 발생한 올해 14번째 태풍 ‘야기’에 관심이 모아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야기는 8일 오후 3시경 오키나와 남동쪽 950km 부근 해상에서 '야기'는 이날 오후 3시께 오키나와 남동쪽 950㎞ 부근 해상에서 발생했다.
 

(사진=날씨누리)


9일 3시 기준으로 강도는 약, 크기는 소형으로 현재 시간당 8㎞속도로 이동 중이다.

기상청은 야기가 12일 일본 오키나와 북북동쪽 약 180km 부근 해상을 거쳐, 12일 제주 서귀포 남남서쪽 약 490km 부근 해상에 북상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후 13일 중국 상하이 동남동쪽 90㎞ 해상을 지날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태풍의 변동성이 큰 만큼 야기가 우리나라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미칠지는 아직 불분명하다.

현재로서는 야기가 한반도 고기압의 영향으로 중국 쪽으로 빠질 수도 있다는 게 기상청의 설명이다.

제7호 태풍 쁘라삐룬 역시 한반도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됐지만, 동쪽으로 방향을 틀며 한반도를 비켜간 바 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