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경찰, 워마드 운영진 체포영장 발부…편파수사 논란되나

기사승인 2018.08.08  21:00:42

공유
ad38
ad48

경찰이 인터넷 커뮤니티 '워마드' 운영진 1명에 대해 체포영쟝을 발부했하고 소재를 추적하고 있다.

 

사진=SBS 방송 영상 캡처

 

8일 'SBS 8시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부산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최근 운영진 A씨에 대해 체포영장을 발부했다.

A씨는 음란물 유포 방조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현재 A씨가 외국에 있는 것으로 보고 신원을 특정해 소재를 파악하고 있다.

경찰은 A씨의 신병 확보를 위해 서버가 있는 미국에 공조 수사를 요청하고 범죄인 인도청구나 인터폴 적색 수배 요청도 검토 중이다.

워마드는 최근 홍대 남성 누드 모델 사진 유출 등으로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SBS 측은 일베 등 여타 논란 커뮤니티의 운영자는 같은 방식으로 수사된 적이 없었기에 경찰이 해당 사건이 성차별적 편파 수사로 비치지 않을까 신경을 곤두세우고 있다고 보도했다.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