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문학평론가 황현산 별세, 향년 73세…前한국문화예술위원장

기사승인 2018.08.08  09:53:30

공유
ad38
ad48

문학평론가 황현산(73) 전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장이 8일 별세했다. 향년 73세.

 

사진=연합뉴스

 

황 전 위원장은 8일 오전 4시 18분 지병인 담낭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그는 지난해 11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장으로 취임했지만 담낭암이 발견돼 취임 4개월 만에 자진 사퇴했다.

황 전 위원장은 고려대 불어불묵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경남대와 강원대 교수를 거쳐 1993년부터 2010년까지 고려대 불어불문학과에서 교수로 재직했다.

그는 대중적인 인기를 누린 산문집 '밤이 선생이다'를 비롯해 '얼굴없는 희망', '말과 시간의 깊이' 등 다수의 책을 썼으며 불문학을 번역했다. 최근 두 번째 산문집 '황현산의 사소한 부탁'과 불문학 번역서를 펴냈다.

황 전 위원장은 한국번역비평학회장, 미당문학상 심사위원 등도 역임했다.

장례식장은 고대 안암병원 장례식장 205호(8일) 301호(9일부터)다. 발인은 10일 오전 10시다.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