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명성교회 세습재판 "목사 청빙 적법 결의 인정"

기사승인 2018.08.07  17:56:04

공유
ad38
ad48

7일 명성교회 세습사태와 관련 예장통합총회 재판국원들이 회의를 열었다.
 

(사진=JTBC '뉴스룸')


이경희 재판국장을 비롯한 재판국원 15명이 명성교회 세습 등 결의무효 소송에 대한 변론에 들어갔다. 이에 앞서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와 장신대 학생회 등은 기자회견을 열고 “불법 세습판결이 더 이상 지연돼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재판국이 판결을 지연하며 미온적 태도를 취해왔다고 주장하며 정의로운 판결을 기대한다고 힘을 실었다. 공개변론시간이 가까워 오는 시점에는 명성교회 장로·집사 등이 한국교회 100주년기념관을 찾아와 세습반대운동연대와 마찰을 빚기도 했다.

많은 잡음을 빚으며 시작된 변론에서는 김하나 목사의 청빙이 교회와 교인의 기본권 행사, 그리고 예장통합 교단 헌법 내 세습금지법을 위배한다는 양쪽의 입장이 팽팽히 맞섰다.

결국 무기명으로 투표가 진행된 끝에 8대7로 표가 갈리며 명성교회 청빙 결의가 인정됐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