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BMW 리콜 대상, 어떤 모델 포함되나…조회 방법은?

기사승인 2018.07.26  16:20:57

공유
ad38
ad48

BMW코리아가 27일부터 차량 화재 사고에 대한 리콜에 나선다.

26일 국토교통부는 이날 BMW 520d 등 총 42개 차종 10만 6천 317대에 대해 자발적 리콜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최근 BMW 차량은 엔진 부위에서 화재 사고가 잇따르며 논란이 불거졌다. 특히 520d, 320d, 520d x드라이브 차종에 집중적으로 사고가 발생했다.

BMW는 27일부터 해당 차량 전체에 대해 긴급 안전진단을 벌인다. 이후 8월 중순부터 EGR 모듈 개선품 교체를 본격 진행할 방침이다.

우선 진단 장비가 확보돼 있는 ‘코오롱 성산’ 등 4개 서비스 센터에서 안전진단을 시행한다. 이후 31일부터 전국 61개 서비스센터에서 진단을 시행한다.

국토부는 지난 16일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에 BMW 화재 사고에 대한 제작결함 조사를 지시했다. 현재까지도 화재원인 등에 대한 결함조사가 진행 중이다.

앞으로 국토부는 BMW 해당 차량의 제작결함 조사와 함께 리콜방법 및 대상 차량의 적정성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리콜계획이 적절치 않을 경우 보완을 명령하는 한편, 리콜상황을 모니터링하고 불시 현장점검도 할 예정이다.

한편 리콜과 관련해 BMW코리아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 및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시정방법 등을 알린다. 리콜 시행 전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 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BMW(☎ 080-269-5181)로 문의하면 상세한 정보를 받을 수 있다. 자동차리콜불만신고센터(☎ 080-357-2500)에서도 차량 번호를 입력하면 해당 차량의 리콜대상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