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외부자들’ 이재오, 묘비에 새길 문구는? “4대강 사업에 참여했다” 자부심

기사승인 2018.07.26  15:10:06

공유
ad38
ad48

‘외부자들’에서 이재오 자유한국당 고문이 4대강 사업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친이계 좌장으로 불리는 이재오 자유한구당 상임 고문이 MB정부의 4대강 사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24일 방송된 채널A ‘외부자들’에는 기무사 계엄령 검토 문건 공개, 자유한국당 김병준호 출범, 4대강 감사 결과 등에 대한 이야기가 전해졌다.

이날 방송에는 이재오 자유한국당 상임고문, 하태경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등이 출연했다.

4대강 사업에 관한 이야기에 이재오 고문은 묘 비석에 어떤 글귀도 새기지 않는 ‘백비 정신’을 거론하며 “백비 정신을 지키려고 했지만 단 한 줄 써야할 것이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4대강에 참여했다는 문구를 새기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최근 경남 환경단체는 4대강 사업을 ‘대국민 사기극’으로 규정하며 정부의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