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내일(17일) '제헌절'에도 출근해야…빨간날 아닌 이유

기사승인 2018.07.16  08:40:52

공유
ad38
ad48

오는 17일이 제헌절인 가운데, 제헌절의 공휴일 여부가 관심사로 떠올랐다.

 

사진=연합뉴스

 

제헌절은 삼일절, 광복절, 한글날, 개천절과 함께 5대 국경일로 불린다. 그러나 다른 국경일과 달리 제헌절은 공휴일이 아니다.

자유민주주의를 기본으로 한 헌법의 제정(7월 12일) 및 공포(7월 17일)를 온 국민이 경축하기 위해 국가가 지정한 국경일인 제헌절은 1950년부터 2007년까지는 공휴일이었다.

그러나 2008년, 주 40시간 근무제가 실시돼 휴일이 늘면서 생산성 저하의 이유로 법적공휴일에서 제외됐다. 식목일도 같은 이유로 2006년 공휴일에서 제외됐다.

이에 따라 은행, 병원, 택배 등은 제헌절에 정상 업무를 해야 한다.

한편, 2018년 7월 17일은 제헌절인 동시에 삼복 중 첫번째인 초복이다.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