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앤트맨과 와스프' 한미 박스오피스 1위 등극...개봉 첫 주 1억6000만달러 수익

기사승인 2018.07.09  09:07:05

공유
ad50

올 여름을 평정할 마블의 히든카드로 압도적인 흥행 기록을 세우고 있는 ‘앤트맨과 와스프’가 한국과 미국에서 모두 개봉 첫 주 주말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국내에서는 단 5일만에 전편인 ‘앤트맨’의 최종 관객수(284만 명)에 육박하는 관객을 동원하고 북미에서는 7600만 달러, 월드 와이드 1억6000만 달러를 벌어들이며 폭발적인 흥행 위력을 과시했다.

9일 영화입장권 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앤트맨과 와스프’가 6일부터 8일까지 3일 동안 총 191만9546명의 관객을 동원해 누적관객수 262만6150명을 기록했다. 적수 없는 흥행 폭주로 개봉 4일만에 200만 명 관객을 돌파한 데 이어 전작 ‘앤트맨’의 최종 관객수(284만 명)에 육박하는 놀라운 성적을 거뒀다.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VOL2’(개봉 첫 주 172만3838명)와 ‘토르: 라그나로크’(개봉 첫 주 221만4586명)을 뛰어넘는 엄청난 흥행 속도다.

지금까지 마블 영화가 국내에서 총 19편이 개봉해 약 9500만 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한 데 이어 ‘앤트맨과 와스프’가 마블영화 1억 명 돌파라는 신기록을 향해 전력 질주하고 있다. 과연 기록과 함께 마블 흥행사를 다시 쓸지 귀추가 주목된다.

북미에서도 ‘앤트맨과 와스프’의 흥행 질주가 이어졌다. 박스오피스 모조 집계 기준으로 개봉 첫 주 북미에서만 7600만 달러로 ‘앤트맨’의 오프닝 성적(5722만5526달러)을 넘었고, 월드 와이드 흥행 수익은 1억6103만 달러에 달한다. 이러한 흥행 열기를 이어 2주차에도 50%가 넘는 높은 예매율을 기록하고 있어 끝없는 흥행 질주를 이어갈 전망이다.

‘앤트맨과 와스프’는 액션부터 유머, 감동, 쿠키 영상까지 어느 것 하나 빼놓을 수 없이 완벽한 영화이자 최고의 가족 영화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이에 멀티플렉스 관객 평점 97%, 포털 사이트 관람객 평점 9점대를 넘어서는 등 뜨거운 반응을 이어가고 있어 개봉 2주차에도 ‘앤트맨과 와스프’를 향한 전 세대 관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앤트맨과 와스프’는 ‘시빌 워’ 사건 이후 히어로와 가장의 역할 사이 갈등하는 ‘앤트맨’과 새로운 파트너 ‘와스프’의 예측불허 미션과 활약을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이다. 2D와 3D, IMAX 2D&3D, 4D, 스크린X, 돌비 애트모스 등 전 포맷으로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신동혁 기자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