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늘(1일) 오후 9시까지 신규 확진 1159명...2일 1200명대 예상

기사승인 2021.08.01  22:26:17

공유
ad50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 여파에 전국 곳곳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

사진=연합뉴스

1일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1159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에 집계된 1379명보다 220명 적다. 지난주 일요일(25일) 1252명과 비교하면 93명 적다.

이날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757명(65.3%), 비수도권이 402명(34.7%)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361명, 경기 336명, 부산 72명, 경남 68명, 대전 64명, 인천 60명, 충남 37명, 경북 31명, 대구 26명, 충북 24명, 강원 23명, 광주 16명, 울산 13명, 전북·제주 각 12명, 전남 4명이다.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세종에서는 아직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2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1200명대, 많으면 1300명에 육박할 것으로 보인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