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BTS '봄날' 재해석 온리원오브, ‘불후’서 "꿈속 무대" 극찬

기사승인 2021.03.07  07:42:55

공유
ad50

보이그룹 온리원오브가 아나운서들의 마음을 훔쳤다.

온리원오브는 6일 봄 특집으로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 방탄소년단의 레전드 발라드 '봄날'을 재해석했다. 첫 출연이지만 섹시, 몽환적 무대를 선보이며 KBS 아나운서 판정단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박지원 아나운서는 "따뜻함을 넘어서 뜨거운 봄날을 선물해준 것 같다. 성숙하고 야성미가 넘쳐 중간중간 볼이 빨개졌다"며 "뜨거운 에너지, 열정이 느껴졌다. 무대 끝나고 심장을 부여잡는 모습이 너무 뭉클하고 감동적이었다"고 찬사를 보냈다.

정지원 아나운서는 "오늘 '봄날'을 노래하는데 온리원오브 자체가 봄날인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며 "사랑이 시작될 때, 봄이란 계절이 다가올 때도 그렇고 참 설레고 몽글몽글한 느낌이 좋다. 오늘 팬이 됐다. 방탄소년단처럼 온리원오브의 봄날이 펼쳐지길 바란다"고 응원했다.

임수민 아나운서는 "화면은 한겨울인데 온리원오브만 보고 있으면 그 자체로 봄이다. 마음이 푸근해진 느낌이었다"며 활짝 웃었다. 그러면서 "아련한 봄날의 꿈 같은 느낌이었다. 다른 아이돌과 다르게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느낌이 강하다. 노래 듣는 내내 꿈 속에 있는 기분이었다"고 극찬했다.

'불후의 명곡'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입증한 온리원오브는 조만간 새 앨범으로 돌아온다. 본능을 의미하는 앨범 타이틀 'Instinct Part1'으로 야심찬 컴백을 앞두고 있다. 그동안 발매한 앨범, 싱글마다 고퀄리티·파격·섹시 등의 평가가 이어진 만큼 매력을 응축한 음악과 무대로 돌아올 예정이다.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캡처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