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강훈, 안재욱X김정난 싸이코패스 아들 “살인자가 됐다”

기사승인 2021.03.04  00:07:01

공유
ad50

김강훈이 살인자가 됐다.

3일 방송된 tvN 새 수목드라마 ‘마우스’에는 김강훈의 정체가 헤드헌터 한서준(안재욱)의 아들로 밝혀졌다.

사진=tvN

김강훈은 바로 한서준이 구속되던 당시 성지은(김정난)의 태중에 있던 축복이였다.

성장을 하며 축복이는 헤드헌터 한서준을 모습을 보이기 시작했다. 호기심이 생긴다는 이유로 동물의 배를 갈랐고, 이에 대해 묻는 선생님 앞에서 사정 없이 자신의 팔에 생채기를 냈다.

이유를 묻자 그는 “애들한테 짜증나는데 애들한테 풀면 안되니까 푸는거에요”라고 속내를 드러냈다. 그런가 하면, 자신을 혼내는 아빠에게 화가 난다는 이유로 물고기와 반려견을 죽이는 데도 서슴없었다.

급기야 한서준은 동생을 죽이려고 시도했다. 이때 나타난 성지은은 그의 목을 조르며 “널 낳는 게 아니였어 널 낳지 말았어야 했어”라고 눈물을 보였다. 그러나 결국 축복이는 살인자가 됐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