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트롯 전국체전’ 오유진, 진주 홍보대사 위촉…최연소 활약 ing

기사승인 2021.03.02  17:50:44

공유
ad50

‘트로트 프린세스’ 오유진이 고향 진주의 최연소 명예 홍보대사로 위촉돼 진주를 빛낸다.

‘트롯 전국체전’에서 쟁쟁한 실력자들을 제치고 동메달을 수상한 ‘트로트 신동’ 오유진이 진주의 얼굴로 명예 홍보대사 자리에 선다.

진주 촉석초등학교 6학년에 재학 중인 오유진은 ‘트롯 전국체전’ 첫 등장부터 수많은 랜선 이모와 삼촌의 사랑을 독차지하며 남다른 끼와 실력으로 기대를 모았으며, 기대에 부응하듯 시청자의 국민투표가 합산된 최종 결과에 3등 동메달을 수상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트로트 신동’, ‘트로트 프린세스’ 등 여러 가지 호칭으로 불리며 귀여운 외모와 깜찍한 목소리, 성인을 능가하는 트로트 기교로 시청자에게 눈도장을 찍은 오유진은 ‘국민 여동생’으로 거듭나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또한 스페셜 갈라쇼와 전국투어 콘서트로 가수로서 첫발을 내딛는 무대가 준비되어 있으며 ‘트롯 전국체전’의 열기를 이어나가기 위한 스핀오프 프로그램 ‘트롯 매직유랑단’에서 끼를 대방출할 예정이다.

진주시는 “지역 출신 오유진의 밝고 당당한 모습이 항공 우주와 뿌리, 세라믹 산업 등 미래 발전의 성장 동력을 집중적으로 육성하고 있는 우리 시의 미래처럼 경쟁력 있고 밝은 이미지를 준다”며 오유진을 홍보대사로 위촉한 배경을 설명했다.

또한 오유진은 트로트 가수로 바쁜 나날을 보내는 와중에도 1년 동안 진주시 홍보대사로 활동하면서 지역 홍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사진=포켓돌스튜디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