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진지희, 한지현 협박에 거짓말 “김현수 자작극”

기사승인 2021.02.27  22:47:44

공유
ad50

‘펜트하우스2’ 진지희가 거짓말을 했다.

27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에는 유제니(진지희)를 이용해 배로나(김현수)를 궁지로 모는 주석경(한지현), 하은별(최예빈)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함정에 빠진 배로나는 화장실에 갇혀 제 시간에 시험 장소에 오지 못했다. 가까스로 이곳을 탈출해 시험장에 왔지만 천서진(김소연)은 “어쩌지? 이미 시간 지났는데 방금 실격 처리됐어”라고 알렸다.

배로나는 “하게 해주세요 아직 끝난 거 아니잖아요”라며 “누군가 저를 화장실에 가뒀어요 고의로요”라고 외쳤다. 이어 누가 그런 짓을 하냐는 반박에 “주석경, 하은별 왜 그랬어? 니들 입으로 똑바로 말해, 그렇게 자신 없었어?”라고 따졌다.

천서진은 “배로나, 또 무슨 억지를 부리는거야 그런다고 다시 기회주지 않아”라고 막아섰다. 배로나는 “정말이에요, 믿어주세요. 제니가 같이 있었어요 제니가 증인이에요”라고 반발했지만 유제니는 “거짓말이에요. 배로나가 시켰어요. 화장실에 갇힌 척 하자고, 어차피 우린 실력이 없으니까 석경이랑 은별이를 학폭으로 몰아야 한다고”라고 거짓말을 했다.

이에 앞서 주석경은 유제니에게 “네가 배로나 친구가 아니라 우리 친구라는걸 증명만 해주면 돼. 그럼 넌 본선에 올라갈 수 있고, 더 이상 왕따도 안 당해”라고 회유했다. 한편 천서진은 배로나를 거짓말로 몰아 징계위에 회부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