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펜트하우스2’ 유진, 더 치명적이고 강해졌다 “시작도 안했어”

기사승인 2021.02.27  08:52:04

공유
ad50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 유진과 김소연이 복수전에 새 국면을 맞이했다.

26일 밤 10시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에는 본격적인 복수에 시동을 거는 오윤희(유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쉐도우 싱어로 나선 오윤희는 성대 복원 수술은 물론, 흉터까지 지운 사실을 천서진(김소연)에게 밝혔다. 또 하윤철(윤종훈)에게 신경을 빼앗긴 천서진의 핸드폰에 도청앱을 까는 등 보다 주도면밀해진 모습을 나타냈다.

오윤희는 천서진에게 “이제 시작이야 기대해. 내 자리 되찾을 거야”라며 긴장을 폭발시켰다. 이후 천서진의 사인회장을 방문 박영란(바다)와 비밀유지 계약서를 작성하는가 하면, 동창 모임에도 등장했다.

특히 오윤희는 “나 아직 아무것도 시작하지 않았어. 확 까발려줘? 천서진 노래는 가짜라고. 그 공연을 성공시킨 건 나 오윤희라고!”라며 일격을 날렸다.

그러나 딸 배로나(김현수)를 두고 위협을 가하는 천서진 앞에서 오윤희는 다시 한번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오윤희가 어떤 방식으로 반격에 나설지 시청자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