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소방관 학폭 피해 주장 남성 母 "서류가 증거...난 아들 폭행한 적 없다"

기사승인 2021.02.26  21:47:35

공유
ad50

소방관 학교 폭력 피해 주장 남성의 어머니가 자신은 아들을 폭행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사진=SBS '궁금한 이야기Y' 캡처

26일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Y’에서 28년간 꺼지지 않는 학교 폭력 고발 사건을 파헤쳤다. 학폭 피해를 주장하는 남성은 가해자가 소방관이 됐다고 했다.

하지만 담임 선생님, 동급생들은 학폭은 없었다고 했고 오히려 피해자 어머니가 피해자에게 폭행을 했다고 밝혔다. 피해 남성은 당시 지적으로 문제가 있어 선생들의 보호를 받고 있었다.

제작진은 피해 주장 남성의 어머니를 만났다. 어머니가 보여준 증거는 학폭 민원을 교육청에 제기한 적이 있다는 통화 확인서 뿐이었다.

어머니는 “증인이 무슨 소용 있어. 서류가 있으면 증거야”라고 말했다. 그는 어떻게든 학폭을 입증하고 싶어했다. 그는 뒤늦게 학폭 사실을 알고 학교에 항의했지만 학교 측이 무마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자신의 아들을 폭행했냐는 말에 “절대 폭행한 적 없다”고 말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