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명수, 연예계 학폭 사태 일침 "거짓말하면 이 바닥 떠야 한다"

기사승인 2021.02.26  21:22:54

공유
ad50

박명수가 학교 폭력 사태에 일침을 가했다.

사진=연합뉴스

26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박명수가 문화예술체육계 학폭 의혹에 대해 또 한번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그는 한국인사이트연구소 전민기 팀장과 함께 ‘검색N차트’ 코너를 진행하면서 “학교 다닐 때 이런 친구들이 꽤 있었다. 정신차려야 한다”고 말했다.

박명수는 “한번 때리고 마는 친구는 없다. 한번 때린 친구들은 또 때린다. 정신차려야 한다”며 “미성년자일 때, 철없을 때 실수할 수 있지만 진심어린 사과는 해야 한다. 피해자 입장에서는 와 닿지 않기 때문에 화가 나는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가해자 중에는 아니라고 하는 사람들도 있는데 거짓말 하면 이 바닥에서 떠야 한다”며 강경 입장을 밝혔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