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권유리, '이별유예, 일주일' 종영소감 "가람으로 살 수 있어 행복했다"

기사승인 2021.02.26  09:45:36

공유
ad50

'이별유예, 일주일' 권유리(소녀시대 유리)가 호연으로 존재감을 입증했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오늘(26일) 마지막 방송을 앞둔 SBS FiL 미니드라마 '이별유예, 일주일'에서 권유리는 사랑에 헌신적인 박가람 역을 맡아 애절한 감성으로 안방극장을 울리고 있다.

권유리는 현실적인 인물이 사랑으로 인해 성숙하게 변화하는 모습을 유연하게 그려내 진한 울림을 선사하고 있다.

여기에 권유리는 박가람의 감성을 그대로 담아 OST 메인 테마곡인 '이별 유예'를 가창, 몰입도를 한껏 높여 더욱 눈길을 끈다.

권유리는 종영 소감으로 "많은 스태프분들이 고생해 주신 덕분에 작품을 잘 마칠 수 있었다. 가람으로 살 수 있어 행복했고, 정말 즐겁고 감사한 현장이었다. 마지막까지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 저는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할 테니 앞으로도 응원 많이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별유예, 일주일'은 사랑하는 남자의 생명을 구하기 위해 일주일 안에 그와 이별을 해야만 하는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오늘(26일) 오후 5시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