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함소원 "남편 진화와 이혼설? 아직 결정된 것 없어…정리되면 얘기할 것"

기사승인 2021.02.26  00:25:08

공유
ad50

방송인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 이혼설에 휩싸인 가운데 "아직 결정된 것 없다"는 조심스러운 입장을 밝혔다.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25일 함소원은 이혼설과 관련, 스타뉴스와의 단독 인터뷰를 통해 "아직은 (말할 때가) 아니다"라고 말을 아꼈다.

그는 "정리가 되면 얘기하겠다"며 "아직 결정된 게 없다. 서로 진정이 되고 결정이 되면 하루빨리 알려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앞서 스포츠조선은 측근의 말을 빌려 함소원, 진화 부부가 결별 위기에 놓였다고 보도했다. 특히 진화는 이미 마음을 확실히 정리하고 중국으로 출국 준비를 하고 있다고.

이에 함소원은 해당 기사화면을 캡처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며 "침묵. 오늘은 아무 말도 안하고 싶다"고 입장을 밝혔다. 또한 "함소원과 마마(시어머니)가 진화의 마음을 어떻게든 돌려보려고 노력하고 있다"는 보도에는 "이제 그만. 제발 그만해주세요"라고 심경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함소원과 진화는 지난 2018년 부부의 연을 맺고 같은해 12월 딸 혜정이를 품에 안았다. 국적과 18살이라는 큰 나이차를 극복하고 결실을 맺어 큰 화제를 모았던 두 사람은은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하며 일상생활을 공개하고 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