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하이트진로음료, 먹는샘물 ‘석수’ 친환경 무라벨 전환

기사승인 2021.02.24  09:08:55

공유
ad50

하이트진로음료가 ‘석수’의 무라벨 제품을 출시한다.

사진=하이트진로음료 제공

‘석수’는 국내 최초 먹는 샘물 브랜드로서 물의 맛과 기능을 측정하는 경도가 ‘적당한 경수’ 수준으로 충분한 미네랄이 함유돼 있고 목넘김이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는 천연 지하 암반수이다.

회사는 무라벨 제품 출시를 통해 비닐 폐기물 배출량을 줄이고 투명 페트병을 더욱 간편하게 분리배출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친환경 캠페인에 적극 동참한다는 취지다. 무라벨 제품은 묶음 포장으로 판매되며 기존 라벨에 명시돼 있던 상품명과 로고, 의무표시사항 등은 페트병 용기, 뚜껑 및 묶음 포장 외면에 표기된다.

하이트진로음료는 3월 중순부터 CU를 비롯한 편의점과 소셜 커머스 등 온라인 몰에 무라벨 생수 제품을 공급하는 것을 시작으로, 2분기부터는 당사 생수 페트(PET) 생산량의 50% 이상을 무라벨 제품으로 전환하고 향후 묶음판매 제품 전 물량을 무라벨로 변경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하이트진로음료는 경량 용기, 에코 라벨 도입을 통해 친환경 실천을 이어오고 있다. 2013년 환경부와 체결한 ‘생수병 경량화 실천 협약’에 따라 ‘석수’ 페트병을 경량화하여 연간 570t의 플라스틱 사용을 절감하고, 동시에 탄소 배출량 감소에도 기여했다. 무라벨 제품을 출시하기에 앞서 지난해 말부터는 라벨이 쉽게 제거되는 에코 탭을 석수 전 용량에 도입해 소비자가 쉽고 올바르게 페트병을 분리배출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