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아내의맛’ 전원주, 주식 부자 특강? 함소원도 감탄한 짠순이 대모

기사승인 2021.02.24  08:10:37

공유
ad50

‘아내의 맛’이 일상에 필요한 현실 공감 꿀팁을 대방출하며 안방극장에 색다른 즐거움과 감동을 선사했다.

23일 방송된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137회분은 닐슨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9.1%, 분당 최고 시청률은 10.2%를 기록했다.

배우 김예령은 남사친 배우 손병호의 방문을 앞두고 딸 김수현과 사위인 야구 선수 출신 윤석민과 함께 집들이 만찬 준비에 돌입했다. 이후 김수현은 연기 연습을 하기 위해 김예령과 배우 재희를 만나러 나섰고, 김수현은 재희가 알려주는 족집게 과외를 통해 연기 수업을 받으며 연기 열정을 불태웠다.

김예령, 김수현 모녀는 연기 호흡을 맞추며 놀라운 몰입감으로 연기력을 입증했고 김예령은 프로 배우답게 딸 김수현을 리드하며 멋진 모녀 연기를 선보였다.

담호와 함께 화려하게 컴백한 이필모-서수연 부부는 담호의 어린이집 등원을 두고 서로 다른 의견차를 보였다. 18개월 담호의 사회성을 위해 어린이집에 보내자는 서수연과 아직 어리다는 이필모의 의견이 충돌하면서 갈등을 빚은 것. 결국 두 사람은 담호의 사회성을 길러주기 위해 담호의 또래 친구 유담이를 5개월 만에 다시 만나 특별하고도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함소원, 진화 부부는 짠순이계의 거장인 배우 전원주를 손님으로 맞이했다. 전원주는 함소원 집에 도착하자마자 난방, 조명 등을 지적하면서 절약팁을 줄줄이 꺼내놔 모두를 놀라게 했던 터. 이어 진화의 정성이 가득 담긴 특별요리 ‘야토우’를 맛있게 먹은 전원주는 함소원이 그동안 모은 통장들을 보고 감탄을 쏟아냈다.

그러면서 일상생활 속 절약하는 꿀팁과 주식 부자로서의 태도와 방법 등을 속속들이 전수했다. 더불어 전원주는 짠순이가 될 수밖에 없었던 가정사를 털어놓은 데 이어, 건강과 가족을 위해 아낌없이 투자하는 현명한 소비 생활을 가감 없이 밝혀 함진 부부의 감탄을 이끌어냈다.

한편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밤 10에 방송된다.

사진=TV CHOSUN ‘아내의 맛’ 캡처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