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 전역에 대설주의보 발효…눈 5㎝ 이상 쌓일 듯

기사승인 2021.01.28  07:45:10

공유
ad50

서울 전역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됐다.

기상청 28일 오전 9시를 기해 서울 전역에 대설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대설주의보는 24시간 동안 눈이 5㎝ 이상 쌓일 것으로 예측될 때 내려진다.

이날은 낮부터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돌풍과 함께 눈이나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적설량은 경기 동부·강원도(동해안 제외), 경북 북동 산지, 전라권, 제주도 산지, 충북, 울릉도·독도에서 3∼10㎝다.

수도권(경기 동부 제외), 경북권 내륙(북동 산지 제외), 경남 서부, 전남 남해안, 충남권, 제주도(산지 제외), 서해 5도에도 1∼5㎝의 눈이나 5㎜ 미만의 비가 오겠다. 강원 동해안과 경북 북부 동해안은 1㎝ 내외의 눈 또는 5㎜ 미만의 비가 예보됐다.

서울은 흐리고 한때 비나 눈이 오겠다. 최저 온도는 -1, 최고 온도는 2도에 머물겠다.

한편 이날 중대본은 안전안내문자를 발송해 “오늘 전국적으로 태풍급 강풍과 풍광, 대설이 예상됩니다. 출퇴근시 대중교통 이용, 낙하물 주의, 선박 대피 등 안전에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라고 당부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