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재용, 첫 옥중 메시지 "스스로 성찰할 것...삼성 한마음 돼야"

기사승인 2021.01.26  10:33:22

공유
ad50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구속 후 처음으로 임직원들에게 옥중 메시지를 전달했다.

사진=연합뉴스

26일 삼성그룹의 사내용 인트라넷인 ‘삼성녹스’를 통해 이 부회장의 옥중 메시지가 전달됐다.

김기남·김현석·고동진 삼성전자 대표이사 명의로 전달된 메시지에서 이 부회장은 “삼성 가족 여러분, 저의 부족함 때문에 다시 걱정을 끼쳐드리게 됐다”고 사과했다.

이어 “지난 수년간 삼성은 어려운 사정들이 있었지만 여러분들이 묵묵히 일하며 삼성을 지켜주었다. 감사드린다”며 “지금까지 그래 주셨듯이 앞으로도 흔들림 없이 한마음이 되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 부회장은 “제가 처한 상황과 관계 없이 삼성은 가야 할 길을 계속 가야 한다. 국민과 약속한 투자와 고용 창출 등 본분에 충실해야 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삼성으로 거듭나야 한다”며 “겸허하게 스스로를 성찰하겠다”고 했다.

한편 이 부회장은 지난 18일 국정농단 파기환송심에서 2년 6개월의 실형을 받고 서울구치소에 수감됐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