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신유-김용진, '불후' 친구특집 최종 우승...강성연 "숨 쉴 수 없는 무대"

기사승인 2021.01.23  19:46:36

공유
ad50

'17년지기 절친' 신유-김용진이 '불후의 명곡'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캡처

23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은 친구 특집으로 펼쳐진 가운데 김용임, 한혜진, 김완선, 강성연, 슬리피, 딘딘, 신유, 김용진, 이봉근, 안예은, 하은, 지플랫 등이 출연했다.

신유와 김용진은 "20대에 음악을 매개체로 친구가 됐다. 17년간 함께했다. 이렇게 큰 무대에서 함께할거라곤 생각도 못했다"고 우정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바이브의 '술이야'를 선곡했다. 서로 다른 보이스로 환상의 하모니를 이루며 보는 이들에게 감동을 안겨줬다.

무대를 마치고 김용진은 "끝나고 신유가 수고했다고 안아주는데 기분이 묘하더라. 가장 힘든 시절에 알게돼서 놀고 소통하고 고민도 상담했던 친구다. 그런 친구랑 같이 잘돼서 노래할 수 있다는게 엄청 큰 감동이었다"고 말했다.

무대를 본 강성연은 "너무 애절해서 숨을 쉴 수 없었다"고 눈물을 보였고 김완선은 "노래할때 너무 섹시하더라. 남자한테 그런 생각이 든 건 처음이다"고 감탄했다.

한편 두 사람은 이봉근-안예은을 꺾고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