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맛남의광장’ 포항 명물 모리국수→과메기 밀키트...영업왕 백종원

기사승인 2021.01.21  09:49:18

공유
ad50

SBS ‘맛남의 광장’ 백종원이 역대 최상의 난이도 ‘과메기 밀키트’ 영업에 도전한다.

21일 방송되는 SBS ‘만남의 광장’에서는 특별히 라면이 아닌 포항에 가면 꼭 먹어야 한다는 ‘모리국수’를 만들 것으로 전해져 관심을 모은다.

아침 식사 당번이 된 백종원은 싱싱한 해산물과 생선으로 만든 구룡포의 향토 음식 ‘모리국수’ 요리에 나섰다. 실제 모리국수를 만들기 위해 현지 시장 답사까지 했던 백종원은 김희철에게 모리국수에 관련된 이야기를 하며 순조롭게 요리를 시작했다.

하지만 점차 요리가 늦어졌고, 백종원은 찔린 듯 “불이 문제"라며 투덜댔다. 이를 놓치지 않고 김희철은 이전의 백종원을 따라하듯 “왜 아직도 안 됐어요?”라며 깐족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백종원 몰이에 합세한 멤버들과 달리 이지아는 어김없이 먹방퀸의 모습을 보여줬다. 식사 자리에 오자마자 모리국수로 돌진, 집중하며 폭풍 먹방을 시작한 것. 멤버들의 구박 속 투덜대며 모리국수를 만드는 백종원의 모습과 끝없는 먹방에 빠진 이지아의 모습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어진 ‘맛남 쇼핑 라이브’에서는 그동안 볼 수 없었던 특별 무대가 공개됐다. 무대의 주인공은 래퍼로 변신한 ‘MC 희희’ 김희철이었다. 라이브가 시작되고 양세형은 김희철에게 능청스럽게 신곡 ‘한량’ 무대를 요청했다. 김희철은 당황한 모습을 보였지만 노래가 재생되자 언제 그랬냐는 듯 얼굴이 새빨갛게 붉어질 정도의 폭풍 랩을 선보였다. 또한 김희철은 밥상 아래에서 갑자기 튀어나오는가 하면 바닥을 기어 다니는 등의 신박한(?) 퍼포먼스로 라이브 채팅장을 폭발하게 했다.

백종원은 맛남 쇼핑 라이브에 이어 성공적인 과메기 홍보를 위해 편의점을 방문했다. 그는 다수의 영업 경험을 뽐내듯 “나도 여기 사원증 받아야겠는데”라며 능청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곧 백종원은 과메기를 본 직원들의 반응에 당황한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호불호 강한 과메기에 이전과 달리 직원들이 난감함을 표한 것. 급기야 백종원은 과메기 밀키트 영업의 성공을 위해 감정에 호소하기까지 이르렀다는데. 과연 ‘영업왕’ 백종원은 밀키트 영업에 성공할 수 있을지, 그 결과는 21일(목) 밤 9시 방송되는 SBS ‘맛남의 광장’에서 공개된다.

사진=SBS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