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보물상자=이영현?...박정운 '오늘 같은 밤이면' 고음 폭발 "소름 돋아"

기사승인 2021.01.17  18:53:03

공유
ad50

보물상자가 무대를 완벽하게 접수했다.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17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 2라운드 눈의 꽃과 보물상자의 대결이 펼쳐졌다. 우승 후보로 떠오른 보물상자는 그동안 이영현이라고 추측됐다.

그는 박정운의 ‘오늘 같은 밤이면’으로 잔잔함 울림을 선사했다. 폭발적인 고음은 소름을 유발할 정도였다.

판정단은 “아직도 숨기고 있는 것 같다” “소름 돋는다”며 보물상자가 아직 100%를 다 발휘하지 않았는데도 대단한 실력자라고 입을 모았다.

특히 섬세하게 조절하는 노래의 완급은 대단했다. 보물상자가 부뚜막 고양이의 자리를 노릴 강력한 경쟁자가 될 것으로 보였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