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선배 그 립스틱’ 내일(18일) 첫방...관전포인트 공개

기사승인 2021.01.17  09:14:14

공유
ad50

내일(18일) 밤 9시 첫 방송하는 JTBC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가 관전포인트를 공개했다. 본방사수 전 놓치지 말아야 할 점을 정리했다.

#원진아-로운-이현욱-이주빈, 환상 비주얼→연기변신

보기만 해도 웃음꽃이 피어나는 비주얼의 네 배우는 모두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서 기존에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원진아(윤송아 역)는 프로페셔널 선배의 사랑스러움과 멋짐은 물론 깊어진 감정 열연까지 선보인다.

대세로 떠오른 로운(채현승 역)은 깊어진 눈빛과 성숙미를 더해 설렘 폭탄을 투하, 원진아와의 환상 케미 역시 담보한다. 이현욱(이재신 역)은 장르물을 벗고 도시적인 로맨스물에 녹아들어 어른 남자로 변신, 이주빈(이효주 역)는 도도함 속 외로움을 숨긴 외강내유 매력으로 새로운 면면들을 보여줄 예정이다.

#제목에 숨은 의미는?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라는 제목은 문장 형태라는 점뿐만 아니라 한 번 보면 잊지 못할 강렬한 임팩트를 자랑한다. 특히 그 속에 담긴 의미에 호기심이 모아져 후배 채현승(로운)이 선배 윤송아(원진아)에게 왜 이런 말을 던지게 되는 것인지 이목이 집중된다.

뿐만 아니라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들 속 채현승 역의 로운이 담백한 목소리로 “선배”를 부르는 모습들이 수많은 연쇄 심쿵을 일으킨 바, 여심을 훅 치고 들어올 이 대사는 과연 언제, 어떻게 등장하게 될지 첫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나’만 바라보는 완벽한 연하남 직진모드

잘생긴 외모뿐만 아니라 바른 가치관, 센스, 위트, 진지함까지 모두 갖춘 채현승의 존재는 그야말로 로망의 집약체다. 또한 한 여자만을 바라보는 순애보와 그녀가 더 이상 상처받지 않도록 지켜주려는 용기와 남자다움 역시 심장을 두근거리게 하기에 충분하다.

또한 이렇듯 ‘나도 모르게’ 시작된 로맨스를 한 몸에 받을 윤송아를 통해 시청자들은 설렘 동기화 준비에 완료, 보고 있으면 사랑 하고 싶어지는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사진=JTBC스튜디오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