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비와이·쿤디판다, 태도논란 소속사 사과 "정말 죄송"→개인 SNS 사과문 복붙?

기사승인 2021.01.17  08:05:42

공유
ad50

‘데이식스(DAY6)의 키스 더 라디오’ 생방송에서 태도 논란에 휩싸인 래퍼 비와이와 쿤디판다가 사과의 뜻을 전했다.

사진='DAY6의 키스 더 라디오' 인스타그램 캡처

지난 16일 소속사 데자부그룹은 공식 입장문을 통해 “소속 아티스트 비와이, 쿤디판다가 15일 방송된 KBS Cool FM 'DAY6의 키스 더 라디오'의 금요코너 '본인등판'에 출연해 적합하지 못한 태도로 청취자 여러분에게 불편함을 끼쳤다. 진심을 다해 사과한다”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비와이, 쿤디판다는 지난 15일 방송된 'DAY6의 키스 더 라디오'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들은 청취자가 보낸 사연과 DJ 영케이의 질문에 무안한 대답을 하는 등 비참여적인 태도로 일관해 도마 위에 올랐다.

사진=데자부그룹 인스타그램 캡처

소속사 측은 “방송 제작진과 DJ 영케이 측에게 직접 연락을 취해 깊은 사과를 전했다”며 "불쾌하셨을 모든 분에게 확실하고 진실된 사과를 위해 늦게 사과를 전하게 된 점, 더불어 죄송하다. 방송을 통해 실망하시거나 불편함을 느끼셨을 분들의 기분이 조금이나마 풀리시기를 바라며 다시 한번 깊이 사과한다”고 했다.

비와이, 쿤디판다도 소속사가 올린 사과문을 각자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다. 다만 개인적으로 다른 사과문이 아닌 소속사 사과문을 복사해 붙여넣기를 했다며 일부 비판이 일고 있다. 일부 누리꾼들은 “사과문을 복붙했네” “본인의 사과는 없나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