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진주귀걸이를 한 소녀' 숨겨졌던 비밀은?

기사승인 2020.12.29  20:57:20

공유
ad50

과학자들은 지난 5월 세계적인 명화 ‘진주 귀걸이를 한 소녀’의 숨겨진 비밀의 일부를 찾아냈다.

마우리츠하이스 미술관

네덜란드 마우리츠하이스미술관 연구진은 지난 5월 28일(현지 시각) 요하네스 페르메이르의 작품 ‘진주 귀걸이를 한 소녀’를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진은 엑스레이(X-ray)와 디지털 현미경 기술, 페인트 샘플 분석 등으로 그림을 정밀 분석했다. 연구진은 소녀의 눈에서 속눈썹을 발견했다. 미술학자들은 그동안 소녀의 속눈썹이 없는 것으로 판단해왔다. 일부 미술학자는 소녀에게 속눈썹이 없는 것을 근거로 작품 속 인물이 허구라고 주장하기도 했다.

이번에 속눈썹을 발견하긴 했지만, 초상화 속의 주인공이 누구인지는 여전히 밝혀지지 않은 상태다.

또 다른 새로운 발견은 그림의 배경이다. 검은색 어두운 배경을 뒤로 한 채 소녀가 있는 것으로 보이지만, 사실 녹색 커튼 앞에 서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약 350년 동안 물리·화학적 변화로 커튼이 사라진 것처럼 보인 것이다.

이러한 연구결과에 마우리츠하이스 미술관의 이사 인 마틴 고셀링크는 “아무도 이 젊은 여성이 누구인지 그리고 그녀가 실제로 존재했는지는 알지 못했다. 그러나 우리는 그녀에게 조금 더 가까워졌다”라고 말했다.

한편 '진주 귀걸이를 한 소녀' 작품은 진주 귀걸이를 한 이름 모를 소녀가 묘한 표정을 지은 신비로운 작품으로 1665년쯤 그려진 것으로 추정된다.

 

온라인 이슈팀 김미경 기자 kimm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