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도레미마켓’ 이용진X이진호, ‘용진호’표 대환장 케미

기사승인 2020.12.05  11:11:28

공유
ad50

‘도레미 마켓’에 개그맨 이용진과 이진호가 출연해 꽉찬 웃음을 선사한다.

5일 방송되는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에는 찐가족 이용진과 이진호가 스튜디오를 찾은 모습이 전파를 탄다. 두 사람은 “이틀 전에 ‘놀토’ 섭외 전화를 받았다. 사전 전화 인터뷰도 안하고 나왔다”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이에 붐은 둘의 근황을 물었고, 이용진은 건강검진을, 이진호는 신발 구매 근황을 밝혀 폭소를 안겼다.

본격적인 받아쓰기가 시작되고, 한해가 실력 발휘에 나섰다. 한해는 “제가 핵심을 들은 것 같다”며 떨리는 목소리로 키가 알려준 받쓰 판 공개 퍼포먼스를 시도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주 문세윤과의 분장 내기에서 져 황비홍 분장을 한 한해의 깜짝 활약에 멤버들은 삭발을 권유해 재미를 더했다.

“본 게임 들어가면 말이 확 줄 것”이라고 호언장담하던 이용진, 이진호 역시 존재감을 뽐냈다. 이진호는 논리적으로 노래 가사를 추리, “고3 때 수능을 안 봤는데 봤어야 했다”고 탄식해 모두를 배꼽 잡게 했다. 이용진 또한 적극적으로 아이디어를 내고 화려한 리액션을 선보여 분위기를 달궜다.

뿐만 아니라 시도 때도 없이 이어지는 둘의 개인기 향연이 흥미진진함을 돋웠다. 이진호는 전매특허 매미 소리는 물론, 태연의 ‘만약에’를 권인하 버전으로 완벽 소화했다. 이에 질세라 이용진은 철이와 미애의 ‘너는 왜’를 닭 버전, 김장훈 버전 등으로 불러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한편 간식게임으로는 ‘가사 격정 드라마 퀴즈’가 출제됐다. 간식 쟁취를 위한 도레미들의 주워먹기가 극에 달한 상황 속 ‘엽이에나’ 신동엽이 돌연 “주워먹는 캐릭터를 버리겠다”고 선언했다. 장난기가 발동한 이용진, 이진호는 “그럼 떠먹여 주겠다”며 신동엽 놀리기 대작전에 돌입했다. 이 밖에 신동엽, 피오의 춤을 추며 100% 싱크로율을 보여준 태연, 새로운 쥐불놀이 춤을 공개한 피오도 눈길을 사로잡았다.

사진= tvN ‘도레미마켓’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