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손흥민 시즌12호골' 토트넘, LASK린츠와 3-3 무승부...유로파 32강行

기사승인 2020.12.04  07:12:27

공유
ad5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골에 힘입어 유로파리그 32강에 안착했다.

EPA=연합뉴스

4일 오스트리아 린츠 라이파이젠 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시즌 UEFA 유로파리그 조별리그 5차전에서 토트넘이 LASK 린츠와 3-3 무승부를 기록했다.

해리 케인, 비니시우스가 부상으로 빠진 상황에서 이날 손흥민은 원톱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손흥민은 후반 11분 탕귀 은돔벨레의 패스를 받아 침착하게 린츠의 골망을 흔들었다. 모든 대회 통틀어 올시즌 12번째 골이었다.

후반 37분 델레 알리와 교체돼 나간 손흥민은 82분을 소화했으며 주말 아스날과의 북런던 더비 리그 경기를 준비하게 됐다.

토트넘은 전반 42분 린츠의 페터 미콜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추가시간에 가레스 베일이 페널티킥을 성공시켜 동점을 만들었다. 손흥민의 골로 2-1을 만든 토트넘은 후반 39분 동점골을 내줬고 후반 41분 델레 알리가 페널티킥을 넣으며 3-2로 재역전했다. 하지만 후반 추가시간 카라모코에 극적인 동점골을 내주며 3-3으로 경기를 마쳤다.

3승 1무 1패 승점 10점으로 조 2위가 된 토트넘은 다음주 최종전 결과 상관없이 32강 진출에 성공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