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영국,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사용 승인 "다음 주부터 공급"

기사승인 2020.12.02  16:55:30

공유
ad50

영국 정부가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사용을 세계 최초로 승인했다.

로이터=연합뉴스

2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 보도에 따르면 영국 정부는 이날 "오늘 화이자-바이오엔테크 코로나19 백신의 사용을 승인하라는 (독립 규제기관인) 의약품건강관리제품규제청(MHRA)의 권고를 수용했다"고 발표했다.

이어 "이 백신은 다음 주부터 영국 전역에서 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국 제약사 화이자와 독일 생명공학기업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의 긴급사용을 승인한 것은 세계에서 영국이 최초다.

화이자-바이오엔테크는 지난달 20일에도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긴급사용 신청서를 제출했고 현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영국 보건부는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 관련 접종 프로그램이 내주 초부터 시작될 것이라고 전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