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종효, 옥천 카페 토닥 사장님 “500만원 투자해서 창업”

기사승인 2020.11.25  21:09:05

공유
ad50

이종효 사장님이 출연했다.

25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옥천에서 카페를 운영하고 있는 이종효 사장님이 출연했다.

사진=tvN

 

이종효 사장님은 뮤지컬 무대를 만드는 일을 하며 서울에서 지내던 때를 회상했다. 고시원에서 살았다는 이종효 사장님은 “아무것도 없고 1.5평 침대에 누워 있으면 숨이 막혔다. 그날 힘들었다. 손톱 사이에도 페인트칠이 돼 있고, 샤워를 해도 안 없어지더라. 누웠는데 너무 잠이 안 오더라 그 누런 천장에서 내 모습이 비치는 느낌이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런 찌든 내 모습이 내가 진짜 원하던 삶일까 싶었다”라며 “마지막 작품이 꽤 큰 프로젝트였다. 그 프로젝트 끝나고 쉬는 날이 며칠 있었다. 서울 올라올 때도 배낭 하나 메고 왔는데, 집에 갈 때도 그랬다”라고 밝혔다.

옥천 집으로 향했다는 이종효 사장님은 “집에 왔는데 너무 좋더라 바람 소리만 들어도 엄청 행복했다. 금강이 엄청 예쁘다, 그 옆이다. 창문만 열면 앞에 낙엽이 흩날리고, 강이 흐르고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종효 사장님은 “나의 옥천은 그냥 큰 둥지 같은 느낌”이라며 “쉬다보니까 6년째 안 올라오고 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렇게 시골 마을에서 작은 카페를 시작하게 된 이종효 사장님은 “500만원을 투자했다고 하지 않았나. 첫달에 660만원 매출을 찍었다”라고 밝혔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