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여자)아이들 수진·슈화, ‘수슈커플’의 몽환+청순 화보

기사승인 2020.11.25  08:50:02

공유
ad50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가 지난 8일 온라인 팬미팅 ‘GBC in the NEVERLAND’를 통해 다양한 모습을 선보이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은 (여자)아이들 수진&슈화의 케미 넘치는 화보를 공개했다. 

사진=싱글즈

수진과 슈화는 ‘수슈커플’이라는 애칭에 걸맞게 눈빛만으로 서로의 마음을 읽어내며 단짝 시너지를 발휘, 여유롭게 촬영장 분위기를 이끌어갔다. 특히 평소 강렬했던 무대 위 모습과는 다르게 우아한 분위기부터 청초한 스타일까지 모두 아우르며 어떤 콘셉트도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프로 아이돌로서의 면모를 입증했다.

어디서든 좋은 아이디어가 생각나거나 하고 싶은 것이 생기면 바로 저장해둔다는 수진은 “나는 앨범 재킷 콘셉트 시안을 많이 찾아서 내는 편이다. 이 일을 엄청 잘하게 되었을 때는 작곡을 해보고 싶다”라며 아티스트로서 꾸준히 성장하고 싶은 욕심을 드러냈다. 또 “멤버 모두 다 개성 있고 매력 있어서 최대한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은 욕심이 있다. 컴백할 때마다 매번 새로운 도전을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아이돌이 아닌 또 하나의 부캐를 고르라면 하고 싶은 게 너무 많아 손가락을 다 꼽아도 부족하다는 슈화는 “(연기를) 하고 싶은 생각은 계속 있다.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속 여자 주인공 같은 역할이나 뱀파이어 영화도 찍고 싶다. 손님이 15명 정도 오는 식당의 셰프도 되고 싶다”라며 새로운 도전을 향한 넘치는 열정을 전했다. 

이어 “여러 가지 측면에서 다 성장했다. 경험도 많이 쌓였고. 데뷔 때부터 지금까지 늘 재미있다”라며 매일 즐거운 마음으로 조금씩 성장하고 있음을 밝혔다.

새해 소원으로 슈퍼스타가 되어 사람들이 우리 (여자)아이들을 다 알았으면 좋겠다고 전하는 천생 뮤지션, 사랑스러운 ‘수슈커플’의 완벽 케미 화보는 '싱글즈' 12월호와 '싱글즈' 모바일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