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미스터트롯 콘서트', 부산 공연 시작...임영웅 '바램'→이찬원 '진또배기' 팬心자극

기사승인 2020.10.31  08:38:02

공유
ad50

'미스터트롯 콘서트'가 부산 관객들을 만났다.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TOP6 전국투어 콘서트가 지난 30일 부산 공연을 시작으로 화려한 포문을 열었다. 

이날 TOP6(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는 '날 보러 와요' '영일만 친구'를 열창하며 흥겨운 오프닝 무대를 선사했다. 이어 '내일은 미스터트롯' 진, 선, 미의 무대가 순서대로 펼쳐졌다. 임영웅은 '바램' '보랏빛 엽서'로 감성 트롯의 진수를 보여줬으며 영탁은 '추억으로 가는 당신'과 '사내'를 열창하며 팬들과 소통했다. 이찬원은 '진또배기'와 '울긴 왜 울어'를 선보이며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어진 솔로 무대에서 정동원은 '누가 울어'를 통해 어린 나이임에도 깊은 감성으로 심금을 울리는 무대를 펼쳤다. 김희재는 파워풀한 댄스와 함께 '돌리도' '꽃을 든 남자'를 소화해내며 넘치는 끼를 발산했으며 장민호는 '남자라는 이유로' '상사화'로 객석을 촉촉한 감성으로 물들였다.

방송으로 공개됐던 감동의 무대들을 라이브로 펼치기도 했다. 임영웅은 최근 음원차트 역주행으로 화제를 모은 '오래된 노래'를 선보였으며 영탁은 신드롬을 일으킨 '찐이야'를 선보이며 팬심을 자극했다. 

이찬원은 안정적인 무대 매너로 '시절인연' '떠나는 임아'를 소화했으며, 김희재는 '나는 남자다'를 화려한 댄스 브레이크와 함께 선보여 다채로운 무대를 펼쳤다. 장민호와 정동원은 '파트너'를 깜찍한 안무와 함께 선보였다.

끝으로 TOP6는 '사랑의 콜센타'를 통해 선보였던 '달타령' '울릉도 트위스트' '천생연분'을 열창하며 엔딩 무대를 장식했다. 

한편 '미스터트롯 콘서트'는 오는 11월 1일까지 부산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진행되며 이후 광주, 서울, 강릉, 인천, 청주, 고양, 수원에서 진행된다. 

사진=쇼플레이 제공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