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삼성물산, 13.4% 급등에 관련주 관심↑…호텔신라도 폭등

기사승인 2020.10.27  07:54:46

공유
ad50

전날 삼성그룹주가 일제시 상승하며 삼성물산 관련주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6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성물산이 전장보다 13.46%(1만4천원) 오른 11만8천원에 거래를 마쳤다. 종가 기준 지난 8월 19일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거래량은 937만주로, 전 거래일 하루 거래량 28만주의 약 33배에 달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삼성물산의 이날 상승률은 역대 3번째다.

삼성물산은 2015년 5월 26일 제일모직과 합병이 결정된 날 14.98% 급등했다. 삼성물산우B는 장 초반 상한가(29.86%)까지 치솟은 12만3천500원에 마감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삼성물산 지분 17.3%를 기반으로 삼성생명과 삼성전자를 지배하고 있다. 이에 따라 앞으로 물산의 가치가 상승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이에 이재용 부회장이 9.20%의 지분을 보유한 삼성SDS도 5.51%(9천500원) 오른 18만2천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부진 대표의 호텔신라는 8만원에 육박했다가 0.13%(100원) 내린 7만6천400원에 마감했다. 그러나 호텔신라우는 장 시작과 함께 가격제한폭까지 치솟았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