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살림남2’ 윤주만X김예린, 부부싸움 시동? “누구 말이 맞는지 봐봐”

기사승인 2020.10.24  09:34:39

공유
ad50

알뜰살뜰한 윤주만 부부의 겨울나기 대작전이 시작된다.

24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이른 월동 준비를 시작한 윤주만 부부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윤주만은 부쩍 쌀쌀해진 날씨 때문에 추워하는 아내 김예린에게 뜨거운 물을 넣은 온수 팩을 준비하고 20년 전 군대에서 입던 ‘깔깔이’를 입혀 주는 등 나름의 방한 대책을 강구했다.

하지만 밤이 되면서 외풍이 더 심해진 탓에 잠을 설친 주만 부부는 다음날 저렴한 물건을 모아 파는 천냥마트에서 문풍지 등의 각종 월동 아이템들을 구입해 본격적인 겨울나기 준비에 들어갔다.

이와 관련, 주만은 비장한 표정으로 현관부터 베란다까지 완벽한 외풍 차단 작업에 착수했다. 하지만 예린의 조언을 무시하고 자신만의 방식을 고집하다 결국 대형사고를 쳐 예린에게 잔소리를 듣고야 말았다는 후문.

결국 두 사람은 서로 “누구 말이 맞는지 봐 봐”라며 언성을 높이며 설전을 벌였다고 해 과연 이들 부부의 좌충우돌 월동 준비가 완벽히 마무리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추위를 피하기 위한 윤주만 부부의 눈물겨운 고군분투는 24일(토) 저녁 9시 15분 KBS2 ’살림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KBS 2TV '살림남2'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