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가을타는 피부, 머리부터 발끝까지 촉촉하게…보습+영양 다잡은 '오일 보습템'

기사승인 2020.10.22  16:51:24

공유
ad50

어느덧 아침저녁으로 제법 쌀쌀한 바람이 부는 가을이 됐다. 많은 사람들이 가을이 되면 피부가 예민해지고 피부 컨디션을 관리하는데 어려움을 겪는다. 공기가 건조하고 일교차가 큰 환절기는 피부의 유·수분 밸런스를 무너뜨려 피부가 쉽게 푸석해지고, 건조해지게 만들기 때문이다. 피부 건조는 탄력 저하와 주름, 모공 늘어짐 등의 노화를 유발할 수 있어 피부의 유·수분 밸런스를 바로 잡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사진=라벨영

일반적으로 건조한 피부에 촉촉함을 주는 방법으로 수분 충전을 떠올리는데, 수분만 채워주면 수분이 증발해 다시 건조해질 수 있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보습제를 사용해 피부 보습막을 형성하고 수분 증발을 막아 무너진 유·수분 밸런스를 맞추는 것이 좋다. 또 얼굴뿐만 아니라 두피 및 모발, 바디 피부에도 피부 건조증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온도 변화가 큰 환절기에는 오일이 함유된 제품을 사용해 보습에 집중해 보자.

▶오일 캡슐이 함유된 스크럽젤로 샤워하면서 각질 제거와 보습 케어를 동시에

등이나 가슴 등의 바디 피부는 얼굴보다 피부 조직이 두껍고 피지선이 적어 쉽게 건조해지기 때문에 얼굴만큼이나 보습에 신경 써야 하는 부위이다. 바디 피부가 건조해지면 각질이 생기는 것은 물론 노화까지 빠르게 진행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따로 보습제를 바르기 번거롭거나 바디 보습제 특유의 답답한 느낌 때문에 챙겨 바르기 쉽지 않다면 오일이 함유된 제품으로 샤워를 하면서 동시에 유·수분을 보충하자.

라벨영의 ‘쇼킹바디오일스크럽’은 피부 보습에 도움을 주는 살구추출물, 살구씨오일, 살구즙이 혼합된 오일베이스에 오일캡슐스크럽이 함유돼 스크럽과 클렌징, 오일 보습을 동시에 할 수 있는 3 in 1 바디 스크럽 젤이다.

부드러운 오일거품으로 클렌징을 하면 함유되어 있는 오일캡슐스크럽이 자극 없이 각질 제거를 돕고, 캡슐 속 오일이 터지면서 보습 코팅막을 형성해 촉촉하고 매끈한 바디 피부로 가꾸는 데 도움을 준다. 특히 보습과 진정을 돕는 특허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 울퉁불퉁하고 거칠어진 바디 피부를 진정시켜주고 보습과 영양까지 채워줘 샤워만으로도 매끈하고 촉촉한 바디피부결로 가꿔주는 것이 특징이다.

사진=플로우

▶수분과 오일의 결합된 오일수로 보습 강화

오일은 흡수가 더뎌 번들거림과 모공을 막아 트러블을 발생시킬 수 있다는 편견 때문에 사용을 꺼리는 사람들이 있다. 그러나 오일은 피부 표면에 보호막을 형성해 표피의 수분이 공기 중으로 날아가지 않도록 잡아주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피부 건조증이 있거나 건조함으로 인한 각질 등이 있다면 오일을 함유한 보습제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다만 피부 표면에 남아 모공을 막는 동물성 오일과 트러블을 유발할 수 있는 미네랄 오일 대신 100% 식물성 오일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오일만 사용하기 부담스럽다면 오일 성분이 포함된 보습 크림 사용을 추천한다.

플로우의 ‘오일수 하이드라 크림’은 플로우만의 독자 성분 ‘오일수’를 함유해 피부 유수분 케어에 도움을 주는 크림이다. 고농축 미네랄워터와 자연에서 추출한 3가지 식물성 오일이 조합된 독자 성분 오일수 외에도 강력한 보습력을 갖춘 라피노오스 씨앗 추출물과 피부 속까지 촘촘하게 수분을 전달해주는 하얀 루핀씨 오일, 피부 보호막을 강화하고 건강하게 유지하는 보리지씨 오일을 함유해 피부를 매끈하면서도 촉촉하게 만들어준다.

바르는 즉시 진한 수분감을 가진 농축 보습 텍스처가 번들거림 없이 깊게 스며드는 것이 특징이며 자연 유래 성분 87%로 환절기 자극 받은 피부에도 순하게 케어가 가능하다.

사진=케라시스

▶자연유래 아르간 오일로 손상 모발과 두피에 영양을

건조하고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갑작스러운 외부 환경 변화로 피부 컨디션을 관리하기가 어렵다. 두피와 모발 또한 민감한 피부이므로 계절의 변화에 맞게 관리가 필요하다. 특히 환절기는 찬바람과 잦은 온도 변화 때문에 피부와 모발이 쉽게 건조해지고 수분과 영양을 빼앗기기 쉬우므로 오일 성분이 함유된 헤어 제품을 통해 두피 및 모발을 관리해 주는 것이 좋다.

케라시스의 ‘아르간 오일 샴푸’는 올리브 오일보다 비타민E를 2배 이상 함유한 아르간 오일을 담아 갈라지고 엉키는 손상 모발과 두피에 영양과 보습을 주는 제품이다. 자연유래 오일 성분을 첨가해 환절기 외부 환경으로부터 손상된 모발에 영양을 주며, 오일 코팅으로 마무리돼 건강하고 윤기 나는 모발로 케어해 주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pH약산성 처방을 통해 두피와 모발을 부드럽게 관리해 매일 사용해도 자극 없이 순하게 사용할 수 있다. 베르가못&그린애플의 신선한 향으로 시작해 깨끗하고 청초한 코튼 플라워와 화이트 머스크의 향기로 포근하게 마무리되는 프레쉬 파우더리향이 사용 후에도 기분까지 좋게 만들어준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