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골목식당’ 백종원, 상도동 무스비 태도에 “나라면 그냥 나간다”

기사승인 2020.10.22  00:00:50

공유
ad50

백종원이 상도동 무스비 가게의 개선점을 짚었다.

2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는 상도동 무스비 가게의 문제점을 짚어보는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백종원은 무스비 가게에 간 첫 날, 상온에 내놓은 무스비를 본 일을 언급했다. 이에 “김밥집도 만들어 놓는 곳이 있다. 그런데 새로 싸주는 곳도 있고, 아니면 김밥이 나가서 계속 싸고 있는 곳이다”라며 “그럴 때는 물어보지도 않는다. 김밥을 계속 만드는 집이니까”라고 전했다.

이어 “그런데 여기는 아무것도 안 하고 몇시간을 있지 않았냐”라며 “내가 골목식당 백종원으로 간 게 아니라 지나가다 들어간 일반 손님이면 그냥 나간다”라고 밝혔다.

상도동 무스비에 대해 백종원은 “나도 이야기를 하겠지만 이 가게는 크게 세 가지를 개선해야 한다”라며 “청결과 위생, 그리고 사장님과 부인분이 대화를 해서 기본적인 접객의 문제를 찾아야 한다. 그 다음에 음식을 개선해야 한다”라고 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