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타이어뱅크, 고객 휠 고의손상→교체 권유 논란..."가맹 계약 해지"

기사승인 2020.10.21  17:47:21

공유
ad50

타이어 전문 유통회사 타이어뱅크에서 자동차 타이어를 교체하러 한 대리점을 찾은 고객의 휠을 고의로 손상시키고 교체를 권유한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사진=KBS 뉴스 캡처

21일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타이어뱅크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블랙박스 영상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지난 20일 타이어뱅크에서 타이어 4개 교체 중 휠이 손상됐다면서 교체 권유를 받았다”고 밝혔다. 그는 “시간이 없으니 다음에 교체하겠다”고 한 뒤 자동차 동호회 카페에 손상된 휠을 촬영해 올리고 자문을 구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고의손상 의혹을 제기하는 댓글을 달았다. A씨는 차량 블랙박스 영상에서 타이어뱅크 직원이 스패너 등 공구로 휠에 압박을 가하는 듯한 장면을 확보했다. A씨는 “고객의 생명을 담보로 저런 장난을 칠 수 있는지 정말 어이가 없다”며 “혹시라도 기존에 피해보신 분들 중에 사고나신 분은 없을까 생각도 든다”고 했다.

타이어뱅크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이 건에 대해 본사 차원에서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며 “사실로 밝혀질 경우 해당 사업주와 가맹 계약을 즉시 해지하고 피해 고객에게 보상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해 타이어뱅크를 믿고 찾아주신 고객님들께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며 “추후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가맹사업주들에게 지속적으로 교육을 강화하는 등 재발방지에 만전을 기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