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희선 "이상민-탁재훈-임원희 여자친구 없는 이유? 나이 드니까 보여"

기사승인 2020.10.18  22:51:47

공유
ad50

김희선이 이상민, 탁재훈, 임원희에게 '팩트 폭력'으로 아찔하게 만들었다.

1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희선과 함께 식사를 하는 이상민, 탁재훈, 임원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상민은 임원희의 소개팅 얘기를 하던 중 "우리가 왜 이렇게 여자친구가 없는 걸까?"라고 운을 뗐다. 이에 김희선은 "내가 오빠들을 보면 지금 잠깐 봤는데도 이제는 (이유가) 보이는 것 같다. 나이가 드니까"라고 털어놨다.

그는 "내가 만약에 여자친구라면 '이거 하나 좀 고쳤으면' 하는 부분이 있다"라며 이상민에 대해서는 "요리 잘하고 솔선수범하다. 근데 상민이 오빠 언제 저 허세를 버리지? 싶다"라고 팩트 폭력을 날렸다.

김희선은 "옛날에도 허세가 있었는데 옛날에는 멋있었다. 20, 30대때는 멋있었는데 40대가 돼 가면서 줄어들어야 하는데 여전하다"며 "빚 좋은 개살구"라고 덧붙였다.

이어 임원희에 대해서는 "자신감만 조금 더 키우면. 말할때 자신감을 가지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고, 임원희 역시 수긍하며 "상처받을까봐 그런 것도 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김희선은 탁재훈에 대해 "오빠 얼마전에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프로그램 들어가지 않았냐"라며 "못하실 것 같다"라고 돌직구를 날려 탁재훈을 충격케 했다.

그는 "내가 동생이 희선이와 재훈이 오빠 사이는 재밌고 착하고 같이 있으면 시간갈줄 모른다. 그런데 여자친구면 하나부터 열까지 너무 다 농담 같다. 오빠가 진심을 담아서 얘기 해도 웃기려는 반전이 있겠지 하면서 믿음이 안 간다"라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이상민은 "우리 셋 중에 가장 심각한 얘기를 한 거다. 나는 허세를 버리면 된다. 임원희 형은 자신감을 가지면 된다. 그런데 형은 사랑을 못할 것 같다지 않냐"라고 말을 더해 탁재훈의 심기를 서운하게 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