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마트, 리맥스 '액티브 노캔 헤드폰' 직구보다 30%↓

기사승인 2020.10.18  07:49:43

공유
ad50

이마트가 음향기기 시장 대세로 떠오른 ‘노캔(노이즈 캔슬링)’ 헤드폰을 선보인다.

이마트는 오늘(18일)부터 국내 최대 크라우드 펀딩플랫폼 와디즈를 통해 ‘홍콩의 샤오미’로 불리는 리맥스의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를 판매한다. 펀딩은 와디즈에서 18일부터 11월 2일까지 진행되며 이후 상품은 11월 중순부터 12월 중순 사이에 배송이 시작된다.

이번에 선보이는 리맥스 헤드폰은 최근 음향기기 시장에서 가장 핫한 기능인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탑재했다. 외부의 소리를 마이크로 감지해 그 소리의 반대 음파를 내부에서 발생시켜 외부의 소리가 차단된듯한 느낌을 줘 음악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이다.

기존에는 주로 소니, 보스 등 음향기기 전문 업체들에서 해당 기능을 탑재한 헤드폰, 이어폰을 주로 판매해왔으나 최근 삼성, 애플에서도 해당 기능을 탑재한 무선 이어폰을 출시해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리맥스 헤드폰’은 10만원 중후반대 이상 헤드폰에 버금가는 성능으로 가성비가 매우 뛰어나다. 소음 차단에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 소음 감소칩을 4개 탑재해 폭넓은 오디오 주파수 대역폭에서 최고 25dB까지 잡음을 소거하는 성능을 지녔다.

또한 최신 블루투스5.0 버전을 탑재해 블루투스4.2 대비 데이터 전송 속도는 최대 2배 뛰어나며 더욱 먼 거리에서도 데이터 송수신이 가능하다. 배터리는 완충까지 3시간이 소요되며 최대 12시간 재생이 가능하다. 출퇴근용으로 하루 2시간씩 사용했을 경우 6일간 충전을 하지 않아도 된다.

이마트는 국내 미출시 브랜드인 리맥스와 직접 계약해 해외 직구 대비 약 30% 저렴한 7만9800원에 이번 상품을 선보인다. 

사진= 이마트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