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라스' 주원, 아이비와 '노 필터 키스신' 해명...뮤지컬 '고스트' 무대 재현

기사승인 2020.09.23  08:09:14

공유
ad50

주원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아이비와 방송 중 '노 필터 키스신'을 연출한 에피소드를 해명한다. 또 주원과 아이비는 '라디오스타' 시청자들을 위해 뮤지컬 '고스트'의 넘버 'Three Little Words(그 한마디)' 고품격 무대를 꾸밀 예정이어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23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주원, 아이비, 최정원, 박준면과 함께하는 ‘본 투 비 스타’ 특집으로 꾸며진다. 브라운관에서 맹활약 중인 주원이 2013년 초연 당시 참여했던 작품 '고스트'를 통해 7년 만에 뮤지컬 무대에 오른다. 90년대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멜로 영화 '사랑과 영혼'을 원작으로 한 이 작품에서 주원은 남자 주인공 샘을 연기한다.

주원은 '고스트’ 넘버를 짤막하게 부르고 작업하면서 생긴 에피소드를 들려준다. 특히 이번에도 상대역으로 호흡하는 아이비와 '노 필터 키스신'을 연출했던 장면을 회상한다. 예능에서 ‘고스트’ 넘버를 부를 때 뮤지컬 무대처럼 키스신을 연출해 화제를 모았던 것. 주원은 "노래 끝나면 하던 뽀뽀를 한 거다”라고 해명했다고 해 내막을 궁금하게 만든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주원의 이야기를 듣던 김국진과 김구라는 주원과 아이비의 ‘라스’ 듀엣 무대를 예고하며 "기대가 되는데?"라고 찐심을 내비쳤다고. 또 한 번 노 필터 애정신이 그려질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주원과 아이비는 뮤지컬 '고스트'의 넘버 'Three Little Words(그 한마디)' 무대를 꾸민다. 마주 보고 세상 애틋하고 절절하게 노래하는 두 사람의 케미가 안방 시청자들에게 고품격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아이비는 멜로 연기를 할 때 파트너를 위해 신경을 쓰는 편이지만 주원과의 애정신 후 그에게 무려 100번 사죄를 했던 웃픈 에피소드를 공개할 예정이어서 기대감을 키운다. 그런가 하면 주원은 실제 연애담과 데이트 상대를 공개한다. 그는 “우리를 위해 자리를 비켜주는 느낌”이라고 찐 데이트 상대를 밝히고 애정 표현에 충실해 되레 억울함을 남긴 연애담을 털어놓는다.

또 주원은 “밀당을 어떻게 하는지 모르겠다”며 연애 취향을 고백한다. 그러자 스페셜 MC 유민상은 “’좋아해’ 하면 끝났지 뭐. 누가 밀어 주원을!”이라고 질투해 폭소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주원과 아이비의 ‘노 필터 키스신’ 해명은 23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